피 흘릴 권리를 위하여 4. 월경 플레이어, 모여보자!

알다생리컵월경월경박람회

피 흘릴 권리를 위하여 4. 월경 플레이어, 모여보자!

신한슬

일러스트레이션: 이지앤모어

한 달에 한 번, 고통이기도 하고, 안심이기도 하고, 당연한 일상이기도 한 월경. 내 몸에서 평생 동안 일어나는 일인데, 정작 월경에 대해 얼마나 잘 알고 있는지 돌아보면 막막해진다.

월경에 대한 모든 것을 전시하고, 강연하고, 질문하고, 실험하고, 체험할 수 있는 <제 2회 월경박람회>가 5월25일부터 26일까지 양일간 서울숲 갤러리아포레에서 열린다. 핀치에서 4회에 걸쳐 월경박람회 미리보기를 준비했다. 세 번째로는 <제 2회 월경박람회>를 기획한 이지앤모어 김귀선씨를 만났다.

일러스트 이지앤모어



제 2회 월경박람회를 표현하는 세 가지 키워드를 꼽는다면?

익숙한데 새로운, 이해하는, 연결되는.

이지앤모어에서 월경박람회를 기획하게 된 이유나 특별한 계기가 있다면?

월경박람회는 티(Tea)타임에서 우연히 아이디어를 얻어 시작하게 되었다. 작년 4월, 티타임 중에 월별 이슈로 <세계 월경의 날> 이야기가 나왔다. 5월에 <세계 월경의 날>이 있기 때문이다. 처음엔 장난으로 이런 거 하면 재미있겠다, 저런 거 하면 재미있겠다 싶어서 아이디어를 막 던졌다. 그러다가 '진짜 해볼까?...

이 콘텐츠 는 일시 무료 콘텐츠입니다.
로그인 후 바로 열람할 수 있습니다

트위터로 로그인페이스북으로 로그인
SERIES

피 흘릴 권리를 위하여

이 크리에이터의 콘텐츠

생리컵에 관한 다른 콘텐츠

월경에 관한 다른 콘텐츠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열람할 수 있습니다

더 나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핀치클럽 한정 정기 굿즈는 물론,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등 핀치의 행사에
우선 초대 혜택이 제공됩니다.

콘텐츠 더 보기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