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연예인

여성 음악가

여성 연예인

<여성 연예인> 카테고리의 최신 기사

마블 영화는 어떻게 훌륭한 여배우들을 낭비하는가

해일

<닥터 스트레인지>가 흥행에 성공했다. 시각 효과와 음악으로 호평을 받았지만, 훌륭한 여배우를 낭비하는 방식은 종전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남부럽지 않은 커리어를 가진 여배우들이 마블에서 별 볼일 없이 소비되어 버린 사례들을 보자. 시간 여행자의 애인 매트릭스에 갇힌 레이첼 맥아담스 레이첼 맥아담스는 데뷔 15년차에 접어든 배우다. 2015년 드라마 <스포트라이트>에서 깊이 있는 연기로 호평을 받고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되었다. 그가 <닥터 스트레인지>에서 스트레인지의 애인 크리스틴 팔머 역을 맡았다. 팔머는 응급실장이라는 중요한 직업이 있고, 세계 최고의 신경과학...

"스탠드업 코미디는 세상을 바꾸는 가장 좋은 기회"

Marj Ostani

아시아 여성을 위한 웹진 <April Magazine>의 영문 기사를 핀치가 번역했습니다. 원문은 여기 로! 사진 제공 마가렛 조 코미디언, 배우, 작가 등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약하고 있는 세계적인 유명 인사 마가렛 조. 그는 지금 할리우드에서 가장 성공한 아시아계 미국인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마가렛 조는 페미니스트 운동가이자 예술가로서, 자신의 스탠딩 코미디 쇼에서 끊임없이 사회적, 정치적 이슈를 소재로 삼아 새로운 맥락을 부여해 왔다. 사람들을 실컷 웃기고 즐겁게 하는 동시에, 인종적으로 깨어있도록(#woke)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그러나 마가렛 조는 두 가지 과제를 동시에 잘 해내고 있다. 마가렛 조는 당신이 생각할 수 있는 모든 '이즘'들에 대해 솔직하게 얘기하며 헤드라인을 장식해 왔다. 레이시즘, 섹시즘(성차별주의), 페...

무정의 우대 9. 박보영

복길

2008년에 여자 중학생 두 명이 갈대밭에 불을 지른 사건이 있었다. 다행히 10분 만에 진화해 인명피해 같은 건 없었지만 겨울이라 밭은 빠르게 타버렸다. 이 사건은 당시 내 주변에서 여러 가지 버전으로 각색되었다. 동반자살을 시도한 레즈비언 중학생 커플일 것이다, 갈대밭 가운데 시체를&n...

무정의 우대 7. 김민희

복길

좀 따분한 것 같지만, 나는 김민희의 필모그래피 서론은 언제나 그가 등장한 시절 모델들의 이야기로 시작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애석하게도 그들의 리즈시절에 나는 월간으로 구독한 학습 잡지 속 연예인 인터뷰만 반복해서 보는 초등학생이었다. 그러다 명절날 큰집에 가면 직장을 다니던 사촌언니 두 명이서 사다놓은 ‘에꼴’과 ‘쎄씨’를 하루 만에 바짝 읽느라 아무것도 하지 못했다. 연예인 가십에 목이 말랐던 불쌍한 나의 어린이 시절! 그 잡지는 나의 인스티즈였고, 트위터였으며, 여초카페였다. 이미 지나간 별자리를 맞춰보며 ‘맞아 내가 이때 그랬어!’ 하는 것은 얼마나 눈물겨운 일이었는지? 잡지의 표지모델들은 새로움 그...

무정의 우대 5. 전지현

복길

[엽기적인 그녀]는 제목과 달리 주인공 견우(차태현)의 이야기다. 그녀(전지현)가 주인공처럼 다양한 코스튬을 선보이며 영화 전반을 가득 채우고 있지만, 이 모든 것은 견우의 내레이션과, 시선, 해석을 거친다. 그녀는 술에 취한 채 지하철에서 노인에게 자리 양보를 하지 않는 젊은 남성에게 시비를 걸고, 사람들이 많은 공간에서 토하고, 처음 만난 남자를 물리적으로 괴롭히고, 일방적으로 연애를 시작해선 터무니없는 요구를 반복한다. 사실 이 설정들은 한국영화 속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남성 캐릭터의 기본적인 설정이다. 하지만 여성캐릭터가 이런 행위를 하면 ‘엽기적’인 것이 되고, 심지어 ‘하지만 그녀는 아름다우니까 다 용서가 돼.’ 하고...

무정의 우대 3. 김옥빈

복길

목욕탕 로비는 텔레비전 극장이다. 목욕탕 직원부터 손님까지 모두 앉아 텔레비전을 시청하고 순간적인 감상을 바로바로 뱉어내는 곳. 목욕탕 직원들은 늘 바쁘다. 바닥을 닦고, 목욕용품과 음료수를 판매하고, 수건을 세탁하고, 손님을 맞이하고 또 적절히 외면하고. 그러는 동안 텔레비전 소리는 노동요의 역할을 하며 계속 흘러간다. 그곳에서 김옥빈을 처음 봤다. <하노이의 신부>, 김옥빈. 사진 제공 = SBS 어떤 배우의 첫 인상을 떠올릴 때, 그 감각에 영향을 준 특정한 장소나 시간 같은 것은 생각하기 어려운데, 김옥빈은 항상 예외였다. 엄마를 비롯한 관객들은 그 날 로비극장에서 궁금한 게 많았다. 촬...

나의 S.E.S. 덕질기

김평범

S.E.S (이후로 점은 빼고 쓰겠다.) 이 알파벳을 보면 무엇이 떠오르는가? 요정이자 여신이자 당당한 세 여성이었던 그룹이 떠오른다면 당신도 나와 같은 추억을 공유하고 있을지 모른다. 듣기만 해도 설레는 단어다. SES가 2014년 MBC 무한도전 '토토가' 무대에서 팬들을 찾았던 데 이어, 데뷔 20년을 맞아 완전체로 팬들을 다시 찾는다는 소식을 최근 전했다. SES의 모습을 기억하고 추억하는 팬중의 하나인 나에게는 몹시 기대되고 설레는 소식이다. 사진제공 = 그린하트 바자회 내가 이들의 매력에 빠지게 된 것은, 그러니까, 초등학교 2학년 무렵이었다. 요즘말로 '덕통사고'를 당한 것이다. 서...

무정의 우대 1. 서우

복길

어떤 작품에 캐스팅되기까지의 그 험난한 과정을 멋대로 생략하면, 배우 지망생이 톱스타가 되기까지 겪는 과정은 꽤 단순하다. 실제로 몇 개의 질문에 ‘예, 아니오’로 대답하면 일정한 알고리즘이 생긴다. 여배우인가? 조연배우인가? 시청률이 높았는가? 유재석, 전현무, 김성주, 김구라가 진행하는 예능에 나오는가? 알바구인사이트 광고를 찍었는가? 대학교 강당에서 팬미팅을 했는가? 차기작이 미니시리즈인가? 결국 주연배우가 되었는가? 그렇다면 그 작품은 중국에 선판매 되었는가? 모두 YES라면 그는 이미 ‘황태자’ 혹은 ‘대륙의 여신’이다. 그것은 톱스타의 또 다른 이름이다. ‘주부’를 공략한다며 막장을 표방하는 드라마, 무저갱에서...

FREE
다른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