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가방 안에는 이력서 그리고 약이 있다.

핀치 타래우울증정신건강에세이

내 가방 안에는 이력서 그리고 약이 있다.

이럴때일수록 글을 써야한다고 들어서요.

철컹철경



내일은 병원과 취업상담이 한시간 간격으로 있다. 

구직활동지원금을 인터넷으로 검색하다가 머리가 아파서 잠시 쉬고, 자기 전에 먹을 약봉투를 본다.

내 안의 갈등과 밖의 갈등을 번갈아가면서 (마치 여러개의 일을 시키면 '동시'가 아닌, 빠르게 번갈아가면서 해내는 컴퓨터처럼) 마주하다보니 머리가 아프다. 

나는 왜이리 무력하지. 취업도 졸업 전에 못 했고, 그렇다고 돈을 벌 정도로 정신이 온전해진것도 아니고, 겨우 붙잡으려고 해도 밖은 모든 걸 연기하고 취소한 상태이다. 

이럴 때일수록 꾸역꾸역 머리와 마음에 집어넣기보다는 어떻게든 토해내는 게 맞다. 그래서 글을 쓰고 있다. 토해내고 있다. 쿠웨에엑.

미디어에서 보이던 우울증 등의 정신질환은 '치료'에만 집중할 수 있어보였다. 아무도 그를 위한 치료비, 치열한 병원 예약, 병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삶을 살기위한 최소한의 노력을 이야기해주지 않았다. 우리는, 나는 병이 있어서 하루하루 일분일초 자살사고와 자해사고(예전엔 했지만 요즘은 하지 않아서 사고라고 적음) 안에 살면서도 돈을 벌고, 학교에 나가거나 직장을 구하거나 가족을 책임져야한다. 

안타깝게도 정말 휴식이 필요한 사람일수록 휴식할 기회는 없다. 학생이라는 울타리 안에 있을때 아득바득 취직을 하려고 했으나... 결국 나는 붕 뜨는 상태로 졸업을 하게 되었다. 이 시기가 언제 끝날지 모르고, 상태는 더 심각해진다. 집 안에서 이런 내용의 글을 쓰고 문 밖을 나가면 다시 겉가죽을 쓰고 남들과 미소를 지으며 대화를 한다. 

정신건강의학과에서 받은 약봉투와 취업 컨설팅을 위한 이력서를 한 가방에 넣는다. 모두 내가 내 어깨로 짊어져야한다. 

SERIES

우울'한 것'이 아니라 우울증이라고

철컹철경의 최신 글

더 많은 타래 만나기

주접

플레잉 카드

헤테트

#플레잉카드 #트럼프카드
버드 트럼프Bird Trump 원고를 하고 있는데 택배가 왔다. 까마득한 언젠가 텀블벅에서 후원한 플레잉 카드 (=트럼프 카드) ! 원래 쟉고 소듕한 조류를 별로 안 좋아하는데 (맹금류를 제외한 새를 무서워하는 편) 이건 보자마자 이성을 잃고 냅다 후원해버렸다. 그 뒤로 잊고 살았는데 오늘 도착. 실물로 보니 과거의 나를 매우 칭찬해주고 싶다. 아름답지 않은 구석이 없어, 세상에. 하다못해 쓸데없이 많이 들어있는 조..

말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3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상속
장례도 끝났고 삼오제(삼우제)도 끝났다. 49재의 첫 칠일 오전, 나는 일하던 도중 이제 식을 시작한다는 가족의 연락을 받고 창가로 나와 하늘을 보며 기도했다. 부디 엄마의 영혼이 존재해서 젊고 건강할 때의 편안함을 만끽하며 여기저기 가고 싶은 곳을 실컷 다니고 있거나, 혹은 그 생명의 끝을 끝으로 영원히 안식에 들어가 모든 것을 잊었기를. 삼오제까지 끝나면 문상 와 준 분들께 문자나 전화로 감사 인사를 해도 좋..

보장 중에 보장, 내 자리 보장!

이운

#방송 #여성
나는 땡땡이다. 아마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을 듣는 사람들이라면 내가 무슨 말을 하는 건지 바로 알아챌 수 있을 것이다. 이 팟캐스트는 쓰잘데기 없는 고민에 시간을 올인하고 있는 5천만 결정장애 국민들을 위한 해결 상담소로,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하여 해결해 준다는 취지하에 만들어진 방송이다. 그리고 ‘땡땡이’는 이 취지에 맞게, 사연자의 익명을 보장하기 위해 사용하다 만들어진 애칭이다. 비밀보장 73회에서..

병원이 다녀왔다

..

낙타

정신병원과 한의원에 다녀왔다 이번엔 둘다 끝까지 치료하고 싶다.....

말 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4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장례
상속인 조회 서비스 조회 완료 후 한 달 정도는 은행과 보험 정리에만 매달렸다. 사실 지점이 많이 없는 곳은 5개월 여 뒤에 정리하기도 했다. 그 사이에는 자동차 등을 정리했고 건강보험공단, 연금공단, 주민센터 등을 방문했다. 상속인 조회 서비스에 나온 내역들을 한꺼번에 출력해 철 해 두고 정리될 때마다 표시해두고 어떻게 처리했는지(현금수령인지 계좌이체인지 등)를 간략하게 메모해두면 나중에 정리하기 편하다. 주민..

세 사람

세 사람

이운

#치매 #여성서사
1 요즘 들어 건망증이 심해졌습니다. 안경을 쓰고서 안경을 찾고 지갑은 어느 가방에 둔 건지 매번 모든 가방을 뒤져봐야 합니다. 친구들은 우리 나이 대라면 보통 일어나는 일이라며 걱정 말라하지만 언젠가 나에게 소중한 사람들이 생겼을 때 그들까지도 잊게 되면 어떡하지 라는 생각이 들곤 합니다. 하루는 수영을 다녀오는데 그날따라 비도 오고 몸도 따라주질 않아서 바지가 젖을 것은 생각도 안하고 무작정 길가에 털썩 주저앉..
더 보기

타래를 시작하세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오직 여성을 위한 글쓰기 플랫폼

타래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