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치를 만나고 1. 크리에이터 신한슬, 딜루트

알다인터뷰

핀치를 만나고 1. 크리에이터 신한슬, 딜루트

Pinch staff

일러스트레이션: 이민

<핀치>에서 글을 연재한 후 단행본 출판이라는 값진 성과를 거둔 <핀치>의 크리에이터들을 소개합니다.

 

<핀치>에 어떤 글을 연재했나요?

저는 <핀치>에서 <트레이너와 나> <트레이너와 나 시즌 투>를 연재했는데요. 첫번째 시즌에서는 제가 헬스장에서 마주친 성차별과 여성 혐오에 대한 이야기를 썼습니다. 두번째 시리즈에서는 헬스 뿐만 아니라 킥복싱, 필라테스, 스포츠 클라이밍, 주짓수, 검도 등 다양한 운동을 즐기는 여성들을 인터뷰했습니다. 또한 여성이 가르치고 여성이 배우는 운동 원데이클래스를 기획하고 디자인하는 <여가여배>도 인터뷰했습니다.

<트레이너와 나 시즌 투>를 연재하던 중에, 휴머니스트 이문경 편집자로부터 출간 제안을 받았어요. 감사하게도 그 외 다른 출판사에서도 출간 제안을 받았지만, 만나서 이야기 해 본 결과 가장 제 글의 취지와 꼭 맞는 기획을 갖고 계신 이문경 편집자님과 출간 작업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핀치>에 연재한 분량만으로는 책으로 엮기에 부족해, 목차를 다시 다듬어 내용을 새로 추가했습니다. 편집자님이 제 글의 허점이나 수정할 점을 많이 알려주셔서 더욱 알차게 글을 다질 수 있었어요. 그리고 마지막으로 교정, 교열해주신 부분을 확인한 뒤 책이 나왔답니다!

출판 후 어떤 반응이 있었나요?

먼저 친구와 지인들로부터 열광적인 반응을 받았고, 그 다음은 그 친구의 주변분들이 응원을 보내주셨어요. 친구의 친구가 책을 읽고 너무 좋아서 일하는 서점에 '운동'을 주제로 새로운 평대를 만들어주셨다거나, 남편의 친구의 아내가 책을 읽고 제 팬이 되었다고 메시지를 전해오기도 했어요. 평소에는 제가 인터뷰를 하는 사람인데, 책 덕분에 인터뷰를 당하기도 했습니다. JTBC 뉴스룸, CBS라디오, SBS 스브스뉴스에서 인터뷰를 했습니다. 종편 뉴스에 3초간 나왔다며 친구들이 캡쳐를 보내주더라고요! 예스24웹진 채널예스와 출판사 휴머니스트 팟캐스트 연남책빵에서도 저에게 책에 대해 설명할 기회를 주셨습니다. 감사하고 신기한 일입니다.

작가님에게 <핀치>란?

저에게 핀치는 네트워크입니다. 다양한 여성을 만나고, 알아보고, 밀어주고 끌어주고 지지하는 연결망! 저는 <핀치>에서 글을 쓰기도 하지만, 조금만 도와드리면 좋은 글을 쓰실 만한 이야기를 갖고 계신 분들을 발굴하고 기고 제안을 하는 역할도 하고 있어요. 우리 사회엔 아직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가 필요하기에, 더 많은 분들이 <핀치>를 통해 글쓰기에 '데뷔'하셨으면 좋겠어요! 5. 글쓰기를 망설이는 여성들을 독려하는 한마디 모든 여성들에게는 재미있는, 흥미로운, 숙고할 만한, 가슴 찡한, 공감 되는, 성장하는 자신만의 이야기가 있다고 믿어요. 어렵게 생각하지 말고 써 보세요. 도움이 필요하다면 <핀치>에 언제든지 손을 내밀어 보세요. 제가 도와드릴게요!

<핀치>에 어떤 글을 연재했나요?

여성 게이머에 대한 이야기인 '어디에나 있는 평범한 여성 게이머'를 기고했고, 최근에는 매달 최신 게임중에 인상적이었던 게임을 간단히 소개하는 '어떤 게임이냐 하면' 을 기고하고 있습니다.

지금은 '어디에나 있는 평범한 여성 게이머' 시리즈를 전체적으로 다듬어 책으로 묶고 있습니다! 여성 게이머의 시각으로 정리된 게임에 대한 이야기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작가님에게 <핀치>란?

'다양한 여성들의 이야기를 찾을 수 있는 매체' 핀치를 통해 제가 접하지 않았던 다양한 미디어 속 여성 캐릭터들과 실제 현장에서 뛰고 있는 여성들의 이야기를 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글쓰기를 망설이는 여성들을 독려하는 한마디

다른 이유가 아니라 '내가 뭐라고' '다른 사람들에 비해 아무것도 아닌데' 라는 생각 때문에 망설이고 있다면, 부디 자신의 의견을 감추지 마세요. 의견 하나하나가 모여서 큰 줄기를 만들고 그것들이 결국 큰 목소리가 되니까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핀치의 새로운 서비스 <타래>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쉽고 편하게 글을 써보세요. <타래>를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는 베타테스터 모집은 2월 3일, <핀치>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공지됩니다!

Pinch staff님의 글은 어땠나요?
1점2점3점4점5점

이 크리에이터의 콘텐츠

인터뷰에 관한 다른 콘텐츠

콘텐츠 더 보기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