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개(1)

핀치 타래생활정보우울증검은 개

검은 개(1)

나는 검은 개와 같이 산다.

friendblackdog

모두가 인생을 즐기는 것처럼 보였을 때, 난 검은 개와 함께였다. 내가 평소 좋아하는 활동들도 더 이상 기쁨을 가져다 주지 않았고, 식욕이 있는 날은 손에 꼽을 정도다. 검은 개는 나의 기억과 집중력을 먹어치우는 걸 좋아했다. 함께 무언가를 하거나, 어디를 가려고 하면 초인적인 힘을 필요로 했다. 나는 나의 검은 개에 대해 사람들이 알게 될까 봐 가장 두려웠다. 사람들이 나를 어찌 평가할지 걱정했다. 검은 개와 생활한다는 낙인이 찍힐까 무서워, 나는 항상 신경을 곤두세우며 티를 내지 않으려 전전긍긍했다. 그래서 (얼마 없는) 아주 많은 양의 에너지를 검은 개를 감추는데 쏟아부었다. 감정을 숨기려 거짓말을 유지하는 것은 참으로 진이 빠지는 일이다.  


그(검은 개)는 내가 부정적인 생각을 하고 말하게 만들 수 있는 영향력을 가졌다. 나를 짜증나게 했으며, 측근으로 있는데 불편한 사람으로 만드는데 능했다. 반복적이고 부정적인 생각으로 깨워질 땐, 눈을 뜨고 있어도 암전 된 것 마냥, 어둠 속에서 눈을 감은 듯했다. 또한, 부족한 수면으로 인해 다음 날 내가 얼마나 피곤할지 상기시키는 것을 잊는 법이 없었다. 검은 개와 같이 산다는 건 조금 우울하거나, 슬프거나, 울적한 것과는 결이 다르다. 최악의 경우, 감각이 없어짐과 같다. [살고 싶지 않다. 죽고 싶지 않다. 그저 나의 존재가 처음부터 없었다면.]을 바라게 된다.  


그를 도망치게 만들 것이라 생각된 것들을 하며, 그를 쫓아내는 시도도 해보았다. 그러나 그는 항상 우위를 차지했고, 주저앉아 있는 것이 다시 일어서는 것보다 쉬워졌다. 결국 나는 만물과 모든 사람으로부터 완전히 고립된 느낌이 드는 지경이었다. 검은 개는 마침내 내 인생을 강탈하는데 성공했다.  


* 초반 포스트들을 통해 검은개(우울증)에 대해 얘기하려 합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SERIES

나는 검은 개와 같이 산다.

friendblackdog의 최신 글

더 많은 타래 만나기

말 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4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장례
상속인 조회 서비스 조회 완료 후 한 달 정도는 은행과 보험 정리에만 매달렸다. 사실 지점이 많이 없는 곳은 5개월 여 뒤에 정리하기도 했다. 그 사이에는 자동차 등을 정리했고 건강보험공단, 연금공단, 주민센터 등을 방문했다. 상속인 조회 서비스에 나온 내역들을 한꺼번에 출력해 철 해 두고 정리될 때마다 표시해두고 어떻게 처리했는지(현금수령인지 계좌이체인지 등)를 간략하게 메모해두면 나중에 정리하기 편하다. 주민..

[제목없음] 일곱 번째

누군가를 만난다는건.

제목없음

#여성서사
누군가를 만난다는건 참으로 어렵다. 나같은 경우에는 끊임없이 되물어봤다. 그리고 의심했다. '저 사람은 만나도 괜찮은걸까?' '내가 착각하고 있는건 아닐까?' 처음에는 설레기도 하고 잘 맞는 사람이라고 생각이 든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안한 마음은 사라지지 않는다. 과연 내가 누군가를 만나도 괜찮은걸까? 순간의 감정으로 선택한 것은 아닐까? 꼬리에 꼬리를 물다가 결국에는 좋으니까로 결론이 난다. 좋은걸 어떡하나? 만나야..

세 사람

세 사람

이운

#치매 #여성서사
1 요즘 들어 건망증이 심해졌습니다. 안경을 쓰고서 안경을 찾고 지갑은 어느 가방에 둔 건지 매번 모든 가방을 뒤져봐야 합니다. 친구들은 우리 나이 대라면 보통 일어나는 일이라며 걱정 말라하지만 언젠가 나에게 소중한 사람들이 생겼을 때 그들까지도 잊게 되면 어떡하지 라는 생각이 들곤 합니다. 하루는 수영을 다녀오는데 그날따라 비도 오고 몸도 따라주질 않아서 바지가 젖을 것은 생각도 안하고 무작정 길가에 털썩 주저앉..

오늘도 결국 살아냈다 1

매일매일 사라지고 싶은 사람의 기록

차오름

#심리 #우울
하필 이 시기에 고3으로 태어난 나는 , 우울증과 공황발작으로 많이 불안해진 나는, 대견하게도 오늘 하루도 잘 버텨냈다. 우울증과 공황발작이 시작된 건 중3. 하지만 부모는 어떤 말을 해도 정신과는 데려가주지 않는다. 이것이 내가 20살이 되고 알바를 하면 첫 번째로 갈 장소를 정신과로 정한 이유이다. 부디 그때가 되면 우울증이 사라지지 않을까라는 말도 안 되는 기대를 가지면서. 부모는 우울증은 내가 의지를 가지고 긍정적으로..

말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3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상속
장례도 끝났고 삼오제(삼우제)도 끝났다. 49재의 첫 칠일 오전, 나는 일하던 도중 이제 식을 시작한다는 가족의 연락을 받고 창가로 나와 하늘을 보며 기도했다. 부디 엄마의 영혼이 존재해서 젊고 건강할 때의 편안함을 만끽하며 여기저기 가고 싶은 곳을 실컷 다니고 있거나, 혹은 그 생명의 끝을 끝으로 영원히 안식에 들어가 모든 것을 잊었기를. 삼오제까지 끝나면 문상 와 준 분들께 문자나 전화로 감사 인사를 해도 좋..

병원이 다녀왔다

..

낙타

정신병원과 한의원에 다녀왔다 이번엔 둘다 끝까지 치료하고 싶다.....
더 보기

타래를 시작하세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오직 여성을 위한 글쓰기 플랫폼

타래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