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개 훈련(음악)

핀치 타래검은 개일상건강

검은 개 훈련(음악)

플레이리스트(여자편)

friendblackdog

해가 떠 있을 때, 지하철이나 버스 같은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 잘 듣는 노래들이다. 아침에 일어나서, 청소를 할 때, 그냥 아무 소리나 듣고 싶을 때든, 일상을 같이 해주는 고마운 노래들.(밖에서 걸을 때는 대체적으로 노래를 듣지 않는 편이다.)




일레인 - Untitled

일레인 - 1
일레인 - 1

가사도 너무 아름답다. (전체가 영어로 되어있지만 한국인이다.) 같은 앨범의 수록곡인 [Falling]도 좋아한다.




손혜인 - 겨울비

손혜은 - 겨울비
손혜은 - 겨울비

2020년 2월 2일에 발매된 곡이라 개인적으로 더 좋아한다. 0과 2로만 이루어진 날짜가 재미있다. 잔잔한 기타와 피아노 선율 덕분에 새벽이나 비오는 날 듣기에 좋다.



한올 - 봄날에 만나자

한올 - 봄날에 만나자
한올 - 봄날에 만나자

인트로 부분부터 내 가슴속에서 어떤 희망 같은게 고개를 빼꼼 보이는 기분이다. 아직 오지 않았지만, 곧 어떤 모습으로든 다가올 봄에 벌써 설레여 하는 스스로를 볼 때마다 어이 없어 웃게되는 건 덤.

한올의 노래들은 대체적으로 다 좋아한다.  [잊혀진다는 것], [좋았을텐데], [서른 밤째], [사랑노래 같은 이별노래] 등등. 




sunwashere - 춤

sunwashere - 춤
sunwashere - 춤

[영재 발굴단]의 '빌리 엘리어트'편을 보다가 유튜브의 알고리즘 덕에 알게 된 노래. (프로그램에 나온 영재가 이 곡의 뮤직 비디오에 나온다.) 새벽 특유의 촉촉한 공기를 맡으며 이 노래를 들으면, 괜히 내가 뮤직 비디오의 일부분이 된 것 같은 착각이 들기도 한다.




치즈 - Romance

CHEEZE(치즈) - CHEEZE 1.5집 PLAIN
CHEEZE(치즈) - CHEEZE 1.5집 PLAIN

추욱 처지는게 아니라, 진정하고 차분하게 가라앉게 해주는 노래. 그래서인지 해 떠 있을 때는 웬만하면 잘 안 듣고 오후나 새벽에 많이 듣는 노래.  

요새 치즈를 아는 분들이 주위에 점점 많아지는 것 같아서 좋다. 




* 아이유 밤편지 노래가 있을 줄 알았는데 왜 없냐고 질문을 여럿 받았는데, 그 노래는 스스로를 위한 노래이기 보다는 나처럼 불면증이 있는 분들에게 알려주고 싶은 노래다. 그 노래를 들을 상대가 정말 편히 자길 바란다는 마음이 담겨져 있어서, 듣기 보다는 누군가에게 불러주고 싶은 노래라 뺐다.





항공 모터 헤어 드라이어기를 주문했다. 도착만 하면, 이제  머리를 빨리 말릴 수 있다.


SERIES

나는 검은 개와 같이 산다.

friendblackdog의 최신 글

더 많은 타래 만나기

병원이 다녀왔다

..

낙타

정신병원과 한의원에 다녀왔다 이번엔 둘다 끝까지 치료하고 싶다.....

말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3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상속
장례도 끝났고 삼오제(삼우제)도 끝났다. 49재의 첫 칠일 오전, 나는 일하던 도중 이제 식을 시작한다는 가족의 연락을 받고 창가로 나와 하늘을 보며 기도했다. 부디 엄마의 영혼이 존재해서 젊고 건강할 때의 편안함을 만끽하며 여기저기 가고 싶은 곳을 실컷 다니고 있거나, 혹은 그 생명의 끝을 끝으로 영원히 안식에 들어가 모든 것을 잊었기를. 삼오제까지 끝나면 문상 와 준 분들께 문자나 전화로 감사 인사를 해도 좋..

말 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4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장례
상속인 조회 서비스 조회 완료 후 한 달 정도는 은행과 보험 정리에만 매달렸다. 사실 지점이 많이 없는 곳은 5개월 여 뒤에 정리하기도 했다. 그 사이에는 자동차 등을 정리했고 건강보험공단, 연금공단, 주민센터 등을 방문했다. 상속인 조회 서비스에 나온 내역들을 한꺼번에 출력해 철 해 두고 정리될 때마다 표시해두고 어떻게 처리했는지(현금수령인지 계좌이체인지 등)를 간략하게 메모해두면 나중에 정리하기 편하다. 주민..

보장 중에 보장, 내 자리 보장!

이운

#방송 #여성
나는 땡땡이다. 아마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을 듣는 사람들이라면 내가 무슨 말을 하는 건지 바로 알아챌 수 있을 것이다. 이 팟캐스트는 쓰잘데기 없는 고민에 시간을 올인하고 있는 5천만 결정장애 국민들을 위한 해결 상담소로,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하여 해결해 준다는 취지하에 만들어진 방송이다. 그리고 ‘땡땡이’는 이 취지에 맞게, 사연자의 익명을 보장하기 위해 사용하다 만들어진 애칭이다. 비밀보장 73회에서..

오늘도 결국 살아냈다 1

매일매일 사라지고 싶은 사람의 기록

차오름

#심리 #우울
하필 이 시기에 고3으로 태어난 나는 , 우울증과 공황발작으로 많이 불안해진 나는, 대견하게도 오늘 하루도 잘 버텨냈다. 우울증과 공황발작이 시작된 건 중3. 하지만 부모는 어떤 말을 해도 정신과는 데려가주지 않는다. 이것이 내가 20살이 되고 알바를 하면 첫 번째로 갈 장소를 정신과로 정한 이유이다. 부디 그때가 되면 우울증이 사라지지 않을까라는 말도 안 되는 기대를 가지면서. 부모는 우울증은 내가 의지를 가지고 긍정적으로..

비건 페미 K-장녀 #1 가족의 생일

가족들과 외식은 다이나믹해지곤 한다

깨비짱나

#페미니즘 #비건
다음주 호적메이트의 생일이라고 이번주 일요일(오늘) 가족 외식을 하자는 말을 듣자마자, 다양한 스트레스의 요인들이 물밀듯이 내 머리속을 장악했지만 너무 상냥하고 부드럽고 조심스럽게 나에게 일요일에 시간이 되겠냐고 오랜만에 외식 하자고 너도 먹을 거 있는 데로 가자고 묻는 말에 못이겨 흔쾌히 알겠다고 해버린 지난주의 나를 불러다가 파이트 떠서 흠씬 패버리고 싶은 주말이다. 이 시국에 외식하러 가자는 모부도 이해 안가지..
더 보기

타래를 시작하세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오직 여성을 위한 글쓰기 플랫폼

타래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