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개(2)

핀치 타래우울증검은 개일상

검은 개(2)

나는 검은 개와 산다

friendblackdog


살아가는 기쁨을 잃으면, 살아가는 이유에 대한 의문을 품기 시작한다. 다행히도 난 이 시기에 전문적 도움을 구했다. 이것은 회복을 향한 첫 걸음이었고, 많은 것을 배웠다. 내가 누구인지는 중요하지 않다. 검은 개는 수백만의 사람들에게 영향을 미친다. 한마디로 검은 개는 평등 기회 잡종인 것이다. 또한, 이를 위한 묘책이나 마법의 약도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도 배웠다.(적어도 아직은.) 약물 치료는 일부 도움을 줄 수 있지만, 개인마다 완전히 다른 접근을 필요로 할 수도 있다. 그리고 나와 가까운 사람들과 진심으로, 정서적으로 [진정한 나]와 부딪히게 하는 것은 그야말로 충격적인 혁신이었다. 가장 중요한 것은, 검은 개와 살아가는 법을 배웠고, 그에게 몇 가지 기술을 가르쳤다.



피곤하고 스트레스가 많을수록 짖는 소리가 커지므로 마음을 진정시키는 방법을 배우는 것이 중요하다. 규칙적인 운동이 항우울제만큼 가벼운 증상에서 중증까지 우울증을 치료하는데 효과적일 수 있다는 것은 이미 임상적으로 입증된 바이다. 따라서, 산책이나 달리기를 하고 개는 뒤에 남겨 두어야 한다. 

감정 일기를 적는 것도 도움이 된다. 종이에 나의 생각을 던져놓는 행위를 통해 감사한 것들을 추적하는 능력을 얻기도 하고 카타르시스(마음속에 억압된 감정의 응어리를 언어나 행동을 통하여 외부에 표현함으로써 정신적으로, 정서적으로 안정을 되찾는 일. 출처: 위키피디아)를 느끼기도 한다. 기억해야 할 것은, 아무리 악화되더라도, 적절한 발걸음을 내딛고, 알맞은 사람들과 이야기 한다면, 검은 개의 날은 지나갈 수 있다는 것이다. 검은 개에게 감사하다고 할 순 없지만, 많은 걸 배웠기에 좋은 선생이라고는 할 수 있을 것이다. 덕분에 나의 삶을 재평가하고 단순화 할 수 있었다. 나의 문제에서 벗어나기 보다는 그것을 포용하는 것이 나은 방법일 때도 있다는 것을 배웠다.


검은 개는 아마 앞으로도 항상 내 인생의 일부가 될 것 같지만, 결코 전처럼 날뛰는 짐승이지는 않을테다.(우리는 합의점을 찾았다.) 어려움이 있다면 도움을 요청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마라. 도움을 묻는 것에 부끄러울 이유는 하나도 없다. 안타까운 건, 삶을 놓치고 있다는 것.





* 초반 포스트들을 통해 검은 개(우울증)에 대해 얘기하려 합니다.




아이러니하게도 살아있는 검은 개와 생활하는 것이 실제로 우울증에 도움이 된다는 점. 

SERIES

나는 검은 개와 같이 산다.

friendblackdog의 최신 글

더 많은 타래 만나기

주접

플레잉 카드

헤테트

#플레잉카드 #트럼프카드
버드 트럼프Bird Trump 원고를 하고 있는데 택배가 왔다. 까마득한 언젠가 텀블벅에서 후원한 플레잉 카드 (=트럼프 카드) ! 원래 쟉고 소듕한 조류를 별로 안 좋아하는데 (맹금류를 제외한 새를 무서워하는 편) 이건 보자마자 이성을 잃고 냅다 후원해버렸다. 그 뒤로 잊고 살았는데 오늘 도착. 실물로 보니 과거의 나를 매우 칭찬해주고 싶다. 아름답지 않은 구석이 없어, 세상에. 하다못해 쓸데없이 많이 들어있는 조..

세 사람

세 사람

이운

#치매 #여성서사
1 요즘 들어 건망증이 심해졌습니다. 안경을 쓰고서 안경을 찾고 지갑은 어느 가방에 둔 건지 매번 모든 가방을 뒤져봐야 합니다. 친구들은 우리 나이 대라면 보통 일어나는 일이라며 걱정 말라하지만 언젠가 나에게 소중한 사람들이 생겼을 때 그들까지도 잊게 되면 어떡하지 라는 생각이 들곤 합니다. 하루는 수영을 다녀오는데 그날따라 비도 오고 몸도 따라주질 않아서 바지가 젖을 것은 생각도 안하고 무작정 길가에 털썩 주저앉..

병원이 다녀왔다

..

낙타

정신병원과 한의원에 다녀왔다 이번엔 둘다 끝까지 치료하고 싶다.....

말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3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상속
장례도 끝났고 삼오제(삼우제)도 끝났다. 49재의 첫 칠일 오전, 나는 일하던 도중 이제 식을 시작한다는 가족의 연락을 받고 창가로 나와 하늘을 보며 기도했다. 부디 엄마의 영혼이 존재해서 젊고 건강할 때의 편안함을 만끽하며 여기저기 가고 싶은 곳을 실컷 다니고 있거나, 혹은 그 생명의 끝을 끝으로 영원히 안식에 들어가 모든 것을 잊었기를. 삼오제까지 끝나면 문상 와 준 분들께 문자나 전화로 감사 인사를 해도 좋..

13. 대화하는 검도..?

상대의 반응을 보며 움직이라는 말

이소리소

#검도 #운동
스스로를 돌이켜보기에, 다수의 취향을 좋아하는 데 소질이 없다. 사람들이 아이돌이나 예능 얘기를 꺼내기 시작하면 체온이 2~3도는 뚝뚝 떨어지는 것 같다. 대화에 섞일 적당한 말이 뭐 있지? 가만히 있어도 괜찮을까? 뭐라도 이야깃거리를 던져보지만 진심이 없어서인지 어정쩡한 말만 튀어나온다. 결국 혼자 속으로 “난 만화가 더 좋아.."라며 돌아서는 식이다. 맛집에도 크게 관심이 없고, 어째 운동 취향도 마이너한 듯하고.....

보장 중에 보장, 내 자리 보장!

이운

#방송 #여성
나는 땡땡이다. 아마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을 듣는 사람들이라면 내가 무슨 말을 하는 건지 바로 알아챌 수 있을 것이다. 이 팟캐스트는 쓰잘데기 없는 고민에 시간을 올인하고 있는 5천만 결정장애 국민들을 위한 해결 상담소로,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하여 해결해 준다는 취지하에 만들어진 방송이다. 그리고 ‘땡땡이’는 이 취지에 맞게, 사연자의 익명을 보장하기 위해 사용하다 만들어진 애칭이다. 비밀보장 73회에서..
더 보기

타래를 시작하세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오직 여성을 위한 글쓰기 플랫폼

타래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