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대에서 보낸 6년의 시간이 내게 남긴 것

생각하다여대

여대에서 보낸 6년의 시간이 내게 남긴 것

수민

일러스트레이션: 이민

8월이면 졸업이다. “아직도 마음은 새내기” 같은 생각은 전혀 들지 않지만, 생각보다 학교를 얼마 다니지 않은 것 같은데 벌써 끝났다는 생각은 든다. 원래 9월에 바로 대학원을 진학하기 위해 서둘러 졸업 신청을 했었더랬다. 계획이 완벽히 맞아떨어지진 않았지만 어찌됐건 이번 여름에는 지난 2년 반 동안 이어진 학부생으로서의 철학 공부에, 그리고 총합 6년 반에 달하는 나의 대학 생활에 마침표를 찍게 된다. 대학에 입학하고 나서 지금까지 새롭게 배우고 성장하게 된 점들은 수도 없이 많지만, 가장 마음에 남는 한 가지는 역시 ‘우리 학교이기에 가능했던 경험’들일 것이다.

우리 학교는 이화여자대학교. '이화'대학이기...

핀치클럽 가입 또는 핀 충전후 읽을 수 있습니다.

또는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열람할 수 있습니다

더 나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핀치클럽 한정 정기 굿즈는 물론,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등 핀치의 행사에
우선 초대 혜택이 제공됩니다.

여대에 관한 다른 콘텐츠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열람할 수 있습니다

더 나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핀치클럽 한정 정기 굿즈는 물론,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등 핀치의 행사에
우선 초대 혜택이 제공됩니다.

콘텐츠 더 보기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