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합/GL 만화 리뷰 에세이-프롤로그

핀치 타래퀴어취미리뷰

백합/GL 만화 리뷰 에세이-프롤로그

꽃 중에 백합

남들은 기분전환이 필요할 때 넷플릭스를 보거나 초콜릿을 먹는다는 데, 나는 백합/GL 만화로 힐링을 한다. 어릴 적 엄마 몰래 문화상품권으로 캐시 충천했던 버릇은 유료 만화 서비스에 진입하는 데 큰 디딤돌이 돼주었다. 

상품권 몇 십장을 긁어도 레벨 20을 웃도는 수준이었던 내가 돈을 들이는 족족 만화를 소장한다는 목표치를 채울 수 있는 이 길로 빠진 건 아마 예견된 일일지도 모른다. 하루 일정을 끝내고 침대에 누워 유유히 새로 업데이트된 만화들을 채집할 때의 기분이란. 요일마다 구독하는 만화가 서너 편씩 되는 나로써는 더할 나위없는 보상이다. 그런 내가 새로운 플랫폼에 진출할 때는 어느 정도의 심호흡이 필요했는데, 재밌는 작품을 보면 계획한 비용보다 더 많은 코인을 충전하기 일수였기 때문이다. 

좋아하는 걸 왜 좋아하는지 말하는 게 가장 어렵다는 데. 욕심 많은 나는 ‘보는 재미’에 이어 ‘쓰는 재미’를 찾기 위해 결국 이 일을 시작했다.  


✔ BL판에 비해 과시됐던 K-백합러의 수요를 입증해준 나의 첫 유료/19금 GL

= What Does the Fox Say? 리뷰  

✔ 백합 장르가 아닌데도 여성 독자들의 퀴어적 독해를 자극하는 GL 

=정년이 리뷰 

=여자친구 리뷰 

✔ 캐시 충전에 올인하지 않아도 즐길 수 있는 15화 이내의 단편 GL 

✔ <캐롤>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같은 예술하는 여자가 등장하는 GL 

✔ 레즈비언들은 어떻게 살고 있나, 작가와 캐릭터를 동일시 할 수 있는 일상툰 GL 

✔ 현실의 여성과 같은 삶을 공유하는 여성/퀴어들의 GL 

=안녕은 하세요 리뷰 


웹툰 플랫폼 아이디를 공유할 수 없어서 시작하는 백합/GL 만화 리뷰 에세이. 기대해주시라.


( 박수 / 구독하기 / 핀 응원 은 정식 연재에 큰 힘이 됩니다 0_< )

꽃 중에 백합의 최신 글

더 많은 타래 만나기

4. Mit Partnerin

여성 파트너와 함께

맥주-

#여성서사 #퀴어
여성 파트너와 함께 이성애 규범과 그 역할에 익숙해진 내가, 동성애를 하기 위한 일련의 역할들과 그 수행에 익숙해지기까지는 조금 시간이 걸렸다. 대부분의 시간에 나는 실용적- 불필요한 장식이 없고 기능에 충실한-인 옷을 입고 있기 때문에, 여가로 쓸 수 있는 시간에는 사회에서 ‘여성적’ 이라고 해석하는 복장을 하고 있기를 좋아한다. 하늘하늘하고, 레이스나 프릴이 달려 있고, 패턴이 화려한 옷들. 재미있는 것은 패턴..

말 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4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장례
상속인 조회 서비스 조회 완료 후 한 달 정도는 은행과 보험 정리에만 매달렸다. 사실 지점이 많이 없는 곳은 5개월 여 뒤에 정리하기도 했다. 그 사이에는 자동차 등을 정리했고 건강보험공단, 연금공단, 주민센터 등을 방문했다. 상속인 조회 서비스에 나온 내역들을 한꺼번에 출력해 철 해 두고 정리될 때마다 표시해두고 어떻게 처리했는지(현금수령인지 계좌이체인지 등)를 간략하게 메모해두면 나중에 정리하기 편하다. 주민..

비건 페미 K-장녀 #1 가족의 생일

가족들과 외식은 다이나믹해지곤 한다

깨비짱나

#페미니즘 #비건
다음주 호적메이트의 생일이라고 이번주 일요일(오늘) 가족 외식을 하자는 말을 듣자마자, 다양한 스트레스의 요인들이 물밀듯이 내 머리속을 장악했지만 너무 상냥하고 부드럽고 조심스럽게 나에게 일요일에 시간이 되겠냐고 오랜만에 외식 하자고 너도 먹을 거 있는 데로 가자고 묻는 말에 못이겨 흔쾌히 알겠다고 해버린 지난주의 나를 불러다가 파이트 떠서 흠씬 패버리고 싶은 주말이다. 이 시국에 외식하러 가자는 모부도 이해 안가지..

13. 대화하는 검도..?

상대의 반응을 보며 움직이라는 말

이소리소

#검도 #운동
스스로를 돌이켜보기에, 다수의 취향을 좋아하는 데 소질이 없다. 사람들이 아이돌이나 예능 얘기를 꺼내기 시작하면 체온이 2~3도는 뚝뚝 떨어지는 것 같다. 대화에 섞일 적당한 말이 뭐 있지? 가만히 있어도 괜찮을까? 뭐라도 이야깃거리를 던져보지만 진심이 없어서인지 어정쩡한 말만 튀어나온다. 결국 혼자 속으로 “난 만화가 더 좋아.."라며 돌아서는 식이다. 맛집에도 크게 관심이 없고, 어째 운동 취향도 마이너한 듯하고.....

보장 중에 보장, 내 자리 보장!

이운

#방송 #여성
나는 땡땡이다. 아마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을 듣는 사람들이라면 내가 무슨 말을 하는 건지 바로 알아챌 수 있을 것이다. 이 팟캐스트는 쓰잘데기 없는 고민에 시간을 올인하고 있는 5천만 결정장애 국민들을 위한 해결 상담소로,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하여 해결해 준다는 취지하에 만들어진 방송이다. 그리고 ‘땡땡이’는 이 취지에 맞게, 사연자의 익명을 보장하기 위해 사용하다 만들어진 애칭이다. 비밀보장 73회에서..

병원이 다녀왔다

..

낙타

정신병원과 한의원에 다녀왔다 이번엔 둘다 끝까지 치료하고 싶다.....
더 보기

타래를 시작하세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오직 여성을 위한 글쓰기 플랫폼

타래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