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숲이 뭐길래

핀치 타래게임닌텐도

동물의 숲이 뭐길래

저는 예약 대란에 치인 한 명의 사람

딜루트


기기가 예쁘긴 예쁜데...
기기가 예쁘긴 예쁜데...

오늘 SNS상에 한 차례 대란이 휩쓸고 지나갔다. 닌텐도 스위치 동물의 숲 에디션 예매. 

  1.  코로나 19의 여파로 공장 가동이 중단되어 닌텐도 스위치 신품의 물량이 부족하다 
  2.  신품 기기의 물량이 부족하다. 전국적으로 품귀 현상이다. 
  3.  그 와중에 새 기기를 정가에 확정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회이다.

모두 위의 이유로 이 예매가 터져나갈 것이라 추측했다. 한달 전 쯤 게임 소프트 예구를 할 때부터 이미 여러 사이트가 터져 나갔고, 얼마 전 예약을 진행했던 일본의 경우 물량 부족을 예측하고 일반 매장에서 추첨을 통한 판매를 했다. 그리고 당연하게도(!) 기기는 몇만엔의 프리미엄이 붙어 옥션에서 거래되고 있었다. 

원래 기기의 정가는 36만원 입니다.
원래 기기의 정가는 36만원 입니다.


예약 전날, 판매처인 대원 측에서는 여러가지 이유 때문에 미리 선 줄을 인정하지 않겠다고 했지만, 전날 밤부터 오프라인 매장에 사람들이 하나 둘 모이기 시작하더니 밤샘을 했다고 한다. 자체적으로 줄을 만들고 온 순서대로 번호표를 체크하기도 했다고. 매장이 열리고 나서는 이 구매줄이 어떻게 되었는지 잘 모르겠지만, 코로나19가 돌고 있는 이 때에 굳이 현물도 아닌 예약 판매권을 오프라인으로 판매했어야 하는가 하는 아쉬움은 든다.   

온라인 예매 행사도 썩 원할한 편은 아니었다.메인 페이지에서 검색이 안 되게끔 해놓고 직접적인 링크를 통해서 들어가야 구매할 수 있다던가, 12시 30분인 예약 시간에 맞추지 않고 엉뚱한 시간대에 물건을 푼다거나, 막상 예약 대기를 타고 들어갔더니 쓸데없는 물건을 끼워서 판매한다거나, 잔뜩 팔 것처럼 해놓고 재고가 25개라던가 등등..

닌텐도에서는 이미 해당 제품이 한정이 아닌 일반 판매라 발표했다. 기다리면 언젠가 구할 수 있을 것이란 소리인데, 그러나 사람들은 <링피트>때 비슷한 경험을 했다. 상시 판매가 될 것이라는 링 피트는 자체 물량의 부족과 공장 미가동,  귀신같이 돈냄새를 맡고 프리미엄을 얹으려는 업자 이 삼박자가 어우러져 몇 달째 가격이 고공행진하고 있다. 이번 동물의 숲 시리즈도 그러지 않으리란 이유가 없는 것이다.

지방이니까 뭐 상관없겠지 싶어서 마음을 살짝 놓고 있다가 일반 신형 기기라도 얻어야겠다 싶어 급한 마음에 알고 있는 모든 마트와 매장에 전화를 걸었지만 재고가 없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그 와중 들었던 이야기가 인상깊었다. 

아까부터 계속해서 스위치 기기가 있냐는 전화가 여기저기서 계속 오고 있어서 (전자기기)매장 쪽 전화를 당겨 받고 있어요. 무슨 일 있나요?

그간 DL 위주로만 게임을 소비해서 패키지 시장을 너무 얕봤던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고, 물건이 떴다는 소문만 들으면 전국 어디든 귀신같이 찾아가서 물건을 집어오는 업자 생각도 나고, 뒤늦게 발등에 불 떨어진 우리들 생각도 나고 그랬다.

SERIES

게임 플레이 일지

딜루트의 최신 글

더 많은 타래 만나기

말 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4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장례
상속인 조회 서비스 조회 완료 후 한 달 정도는 은행과 보험 정리에만 매달렸다. 사실 지점이 많이 없는 곳은 5개월 여 뒤에 정리하기도 했다. 그 사이에는 자동차 등을 정리했고 건강보험공단, 연금공단, 주민센터 등을 방문했다. 상속인 조회 서비스에 나온 내역들을 한꺼번에 출력해 철 해 두고 정리될 때마다 표시해두고 어떻게 처리했는지(현금수령인지 계좌이체인지 등)를 간략하게 메모해두면 나중에 정리하기 편하다. 주민..

4. Mit Partnerin

여성 파트너와 함께

맥주-

#여성서사 #퀴어
여성 파트너와 함께 이성애 규범과 그 역할에 익숙해진 내가, 동성애를 하기 위한 일련의 역할들과 그 수행에 익숙해지기까지는 조금 시간이 걸렸다. 대부분의 시간에 나는 실용적- 불필요한 장식이 없고 기능에 충실한-인 옷을 입고 있기 때문에, 여가로 쓸 수 있는 시간에는 사회에서 ‘여성적’ 이라고 해석하는 복장을 하고 있기를 좋아한다. 하늘하늘하고, 레이스나 프릴이 달려 있고, 패턴이 화려한 옷들. 재미있는 것은 패턴..

말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3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상속
장례도 끝났고 삼오제(삼우제)도 끝났다. 49재의 첫 칠일 오전, 나는 일하던 도중 이제 식을 시작한다는 가족의 연락을 받고 창가로 나와 하늘을 보며 기도했다. 부디 엄마의 영혼이 존재해서 젊고 건강할 때의 편안함을 만끽하며 여기저기 가고 싶은 곳을 실컷 다니고 있거나, 혹은 그 생명의 끝을 끝으로 영원히 안식에 들어가 모든 것을 잊었기를. 삼오제까지 끝나면 문상 와 준 분들께 문자나 전화로 감사 인사를 해도 좋..

주접

플레잉 카드

헤테트

#플레잉카드 #트럼프카드
버드 트럼프Bird Trump 원고를 하고 있는데 택배가 왔다. 까마득한 언젠가 텀블벅에서 후원한 플레잉 카드 (=트럼프 카드) ! 원래 쟉고 소듕한 조류를 별로 안 좋아하는데 (맹금류를 제외한 새를 무서워하는 편) 이건 보자마자 이성을 잃고 냅다 후원해버렸다. 그 뒤로 잊고 살았는데 오늘 도착. 실물로 보니 과거의 나를 매우 칭찬해주고 싶다. 아름답지 않은 구석이 없어, 세상에. 하다못해 쓸데없이 많이 들어있는 조..

세 사람

세 사람

이운

#치매 #여성서사
1 요즘 들어 건망증이 심해졌습니다. 안경을 쓰고서 안경을 찾고 지갑은 어느 가방에 둔 건지 매번 모든 가방을 뒤져봐야 합니다. 친구들은 우리 나이 대라면 보통 일어나는 일이라며 걱정 말라하지만 언젠가 나에게 소중한 사람들이 생겼을 때 그들까지도 잊게 되면 어떡하지 라는 생각이 들곤 합니다. 하루는 수영을 다녀오는데 그날따라 비도 오고 몸도 따라주질 않아서 바지가 젖을 것은 생각도 안하고 무작정 길가에 털썩 주저앉..

오늘도 결국 살아냈다 1

매일매일 사라지고 싶은 사람의 기록

차오름

#심리 #우울
하필 이 시기에 고3으로 태어난 나는 , 우울증과 공황발작으로 많이 불안해진 나는, 대견하게도 오늘 하루도 잘 버텨냈다. 우울증과 공황발작이 시작된 건 중3. 하지만 부모는 어떤 말을 해도 정신과는 데려가주지 않는다. 이것이 내가 20살이 되고 알바를 하면 첫 번째로 갈 장소를 정신과로 정한 이유이다. 부디 그때가 되면 우울증이 사라지지 않을까라는 말도 안 되는 기대를 가지면서. 부모는 우울증은 내가 의지를 가지고 긍정적으로..
더 보기

타래를 시작하세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오직 여성을 위한 글쓰기 플랫폼

타래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