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첫째주의 Pinch Letter: 내 삶을 더욱 알차게

핀치 레터

6월 첫째주의 Pinch Letter: 내 삶을 더욱 알차게

핀치 레터

안녕하세요, <핀치> 에디터 이그리트입니다.  6월을 맞이해 <핀치>가 풍성한 가입 혜택과 멤버 여러분을 위한 베네핏을 준비했습니다. 물론, 이주의 놓치지 말아야 할 소식도 함께 전합니다. 

이주의 소식: 미국의 여러 주에서 성폭행이나 근친상간으로 인한 임신조차 예외를 두지 않는 낙태금지법을 통과시켰습니다. 넷플릭스를 비롯한 콘텐츠 제작 기업들이 낙태금지법을 통과시킨 주에서 콘텐츠를 제작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표시했습니다. 얼굴인식기술을 사용해 '여자친구가 포르노에 등장하지 않는지' 식별하고자 했던 개발자의 사례가 드러나 거센 비난을 받았습니다. 

이주의 화제

퇴행

지난 5월 29일 루이지애나 주가 초음파 검사에서 배아의 전기적 맥동이 감지될 경우 임신중단을 할 수 없도록 제한하는 법안, 이른바 '심장박동(heartbeat)'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이 법안은 성폭행이나 근친상간으로 인한 임신에도 예외를 두지 않습니다. 

루이지애나 주 뿐만이 아닙니다. 지금 미국에서는 열 여섯 개 주가 낙태를 제한하거나 금지하는 법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5월 15일 앨라배마 주에서도 낙태 금지법이 통과되었는데 이 법은 임신 시점과 관계없이 낙태 시술을 시도한 의사는 10년 형, 낙태 시술을 집도한 의사는 최대 99년 형을 살게 됩니다. 루이지애나의 법안과 마찬가지로 성폭행이나 근친상간으로 인한 임신에도 예외를 두지 않습니다. 현재 2019년에만 조지아, 미시시피, 오하이오, 켄터키, 앨라배마, 루이지애나 여섯 개 주가 '심장박동' 법안을 통과시키며 여성의 권리를 심각하게 침해하고 있습니다. 

이 콘텐츠 는 일시 무료 콘텐츠입니다.
로그인 후 바로 열람할 수 있습니다

트위터로 로그인페이스북으로 로그인

핀치레터

2020-01-16

2020년 1월 셋째주의 Pinch Letter: 건강하게, 알차게, 즐겁게

안녕하세요? <핀치> 신한슬 에디터입니다. 깊어가는 겨울, A형 독감이 유행입니다. 제 주변에도 벌써 두 명이나 쓰러졌어요. 한 번 걸리면 전염을 막기 위해 5일 간 격리된다는데, 격한 업무로부터 격리되는 건 장점(?)일지 몰라도 그 후폭풍은 더욱 거세겠죠? 그저 건강한 게 제일입니다. 예방주사를 맞아도 걸릴 수 있어 평소 자주 손 씻기, 마스크 하기, 양치 잘 하기가 최고라네요. 핀치클럽 여러분 모두 감기 조심하세요! 이주의 소식 : PINCH NUMBERS로 살펴보는 한국 여성의 현실! 이번 주에는 불법촬영 관련 통계를 모아보았습니다. 불법촬영 범죄자 20대가 가장...

2020-01-09

2020년 1월 둘째주의 Pinch Letter: 더 많은 여자가 필요한 이유

안녕하세요? 핀치 신한슬 에디터입니다. 새해에 운동 시작하신 분들 계신가요? 아마 많으실 것 같아요. 제가 다니는 수영장은 바글바글합니다. 하지만 구정이 지나면 얼마나 남아있을까요? 새해 계획이 흐지부지해지면 어때요. 마음이야 또 다시 먹으면 되는 거죠. 핀치클럽 여러분 모두 좌절하지 말고 다시 시작하는 한 해가 되시길! 이주의 소식 : 사상 처음으로 여성 장관이 전체의 30%가 되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인 남녀동수 내각까지는 아직 갈 길이 남았는데요. 한국 정치권의 기울어진 운동장, PINCH NUMBERS로 그 실태를 확인해봅니다. 역사상 처음으로 장관의 30%가 여성...

2020-01-02

2020년 1월 첫째주의 Pinch Letter: 바뀌는 것들, 바뀌지 않는 것들

안녕하세요? <핀치> 신한슬 에디터입니다. 2020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왠지 뭐든지 새로 시작할 수 있을 것 같은 이 '새해 뽕'이 사라지기 전에, 무엇이라도 시작해보면 어떨까요? 작심삼일이라도 안 하는 것보다는 나으니까요. 저는 어젯밤 자기 전에 10분 간 필라테스 홈트레이닝 영상을 따라했더니 배가 너무 당겨요... 과연 작심이 며칠 간 유지될 지 귀추가 주목됩니다. 핀치클럽 여러분 모두 매일 매일 조금씩이라도 더 유연해지고, 더 강해지고, 더 튼튼해지는 2020년 되시길 두 손 모아 기원합니다! 이주의 소식 : MBC 연예대상에서 여성 불모지였던 예능계에 새 판을 짠 여성들이 상을 휩쓸어 화제...

2019-12-26

2019년 12월 넷째주의 Pinch Letter: 올해의 인물, 결과 공개!

안녕하세요. <핀치> 에디터 정세윤입니다. 올해의 마지막 핀치 레터에서는 <올해의 인물> 집계 결과를 공개합니다. 올해의 훌륭했던 나를 셀프칭찬하면 선물을 드립니다! 연말까지 풍성하게 진행하는 <핀치>만의 이벤트도 놓치지 마세요. 올해의 인물 뜨거웠던 <2019 올해의 인물> 투표가 종료되었습니다. 그 결과는 어땠을까요?...

2019-12-19

12월 셋째주 Pinch Letter: 2019 핀치, 최고의 콘텐츠

안녕하세요? <핀치> 신한슬 에디터에요. 크리스마스가 벌써 1주일 앞으로 다가왔네요! 종교를 떠나 즐거운 연말 휴일, 어떤 계획을 갖고 계신가요? 집에서 사랑하는 반려동물과 따끈따끈 느긋한 하루를 보내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이주의 소식 : 2019년 <핀치>의 콘텐츠 연말 결산! 가장 사랑받았던 시리즈와 콘텐츠를 꼽아보았습니다. 지금 정주행하세요! 2019년 <핀치> 가장 사랑받은 시리즈는?...

2019-12-12

12월 둘째주의 Pinch Letter : 올해의 인물

안녕하세요? <핀치> 신한슬 에디터입니다. 핀치클럽 여러분은 2019년을 어떻게 보내주고 계신가요? 저는 연말마다 아주 개인적인 '올해의 어워즈'를 열고 있어요. 올해 가장 잘했던 일, 올해 가장 좋았던 여행, 올해 가장 기뻤던 선물을 꼽으며 한 해를 정리한답니다. 2019년을 정리하는 나만의 방법을 찾아보세요. 이주의 소식 : <핀치>와 함께 직접 뽑아보는 2019 올해의 인물! 한 해를 빛낸 수많은 인물들 중 누가 가장 멋지고 당당하고 용기 있었는지, 여러분의 손으로 투표해주세요. <핀치> 2019 올해의 인물 투표 시작!...

더 보기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열람할 수 있습니다

더 나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핀치클럽 한정 정기 굿즈는 물론,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등 핀치의 행사에
우선 초대 혜택이 제공됩니다.

콘텐츠 더 보기

더 보기

핀치클럽이 되세요

핀치클럽 월 9,900원 - 더 나은 여성의 삶을 위한 여성들의 콘텐츠가 무제한!

핀치클럽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