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질 수직상승하는 해외 탐폰 2종을 샀다.

핀치 타래일상리뷰환경

삶의 질 수직상승하는 해외 탐폰 2종을 샀다.

논어플리케이터(디지털) 탐폰은 처음이라

그릿

원래 나는 생리컵을 사용한다. 하지만 생리 이틀차엔 생리컵과 생리대를 같이 쓰는데도 피가 생리대에 샐만큼 양이 매우 많은 편이다. 한국 탐폰 제품은 어디껄 써도 다 새서 진작에 포기했다.

어디서 들은 바로는 해외 탐폰은 슈퍼 플러스 사이즈가 있다고. 그러면 피바다는 면할 수 있지 않을까 싶어 아마존에 들어갔다.


고민은 배송일만 늦출 뿐
고민은 배송일만 늦출 뿐


1) [독일] o.b. 디지털 탐폰 - 슈퍼 플러스 (40개입) 

2) [독일] o.b. 디지털 탐폰 - 레귤러 (40개입) 

3) [미국] 탐팩스 펄 - 양 적은 날 (72개입)


 탐폰 값이 드라마틱하게 저렴한 건 아니지만 한국과 비교했을 땐 저렴한 편이다. (올X브X 기준으로 16개입 탐폰이 8000원 언저리인 걸 감안하면 매우 저렴하다.) 오비 탐폰은 독일 현지에서 사면 더 싸다고 한다. 대체 왜 한국은 생리대 값이 미쳐 돌아버린 것일까...^^... 생각했다.


상자 비교
상자 비교

 어플리케이터가 있는 탐팩스 펄과 비교했을 때 디지털 탐폰인 오비 탐폰은 상자가 매우 작다. 저 안에는 비닐에 쌓인 탐폰만 알차게 들어있다. 늘 플라스틱 쓰레기가 신경쓰였는데. 


포장 상태
포장 상태

 

크기 비교
크기 비교

왼쪽부터 순서대로 오비 탐폰 슈퍼 플러스 - 레귤러 - 탐팩스 펄이다.

오비 탐폰은 사이즈별로 두께가 좀 다르다. 두꺼운 게 슈퍼 플러스, 얇은 게 레귤러 사이즈다. 슈퍼 플러스는 검지 손가락 두께보다 얇거나 비슷하다.


o.b. 탐폰 두께 비교
o.b. 탐폰 두께 비교

포장을 풀고 연두색 실 부분을 길게 뽑아 초코송이 모양을 만들어 손가락을 고정한 후, 그대로 삽입하면 된다.


장점 

1. [o.b] 

 이틀째 기준으로 하루에 슈퍼 플러스 사이즈를 4개 정도 썼다. 처음 삽입했을 때는 양이 많아서 그런지 샜는데, 다음 번에 삽입했을 때는 하나도 안 샜다. 약 3시간 간격으로 교체했다. 나중에 구매할 때는 울트라 사이즈로 사면 딱 좋을 것 같았다.


2. [o.b] 

 생리컵보다 깔끔하게 처리할 수 있다. 생리컵은 잘못 빼거나 넣을 때 손에 피가 묻는데 얘는 그럴 일이 없었다. 탐폰을 넣으면서 피를 흡수해서 그럴 지도.


3. [o.b] 

 불필요한 쓰레기가 나오지 않는다. 그리고 뺄 때 아프지 않다.


4. [탐팩스] 

 흡수체가 매우 정말 작아서 양 적은 날에 유용하게 사용했다. 양이 적은 날 사용하니 당연히 새지도 않음!


단점

1. [o.b]

 아프다. 입구에서부터 피를 흡수해서 그런지 어플리케이터가 있는 탐폰보다 뻑뻑하게 들어간다. 여린 살이 쓸리는 느낌이다. 양이 많은 날임에도 불구하고 좀 아팠다. 

디지털 탐폰은 진입장벽이 꽤 높다. 탐폰을 사용하는 것에 거부감이 없는 사람은 도전해도 좋지만, 아닌 사람은 구매를 고려하거나 이 제품보다 더 부드러운 타입으로 사는 걸 권장한다. 실크 터치 타입이라고 이것보다 조금 더 비싼 제품이 있다. 


2. [o.b]

 덜 넣으면 이물감이 심하다. 뻑뻑해서 더이상 삽입이 불가능한 줄 알고 애매한 곳에 멈추면 굉장히 거슬린다. 힘을 빼고 더 삽입하면 된다.


3. [o.b]

 약간의 솜 풀림이 있다. 포장을 뜯을 때 솜이 일어나듯(?) 할 때가 있다.


4. [o.b, 탐팩스]

 한국에 수입되지 않아 직구를 통해서만 구매가 가능하다. 그렇게 오래 걸리는 편은 아니지만, 혹시나 해외 여행을 갔을 때 보이면 구매하는 걸 권장한다.


TMI

1. 

아마존에서 배송이 그리 오래걸리지 않았다. 금요일 낮에 주문해서 다음주 월요일 오후인가 화요일 오전에 받았다. 아마존도 우리 민족인건가?


2. 

탐폰을 뺄 때 항문에 힘을 주듯 한 채로 실을 잡아당기면 아프지 않게 탐폰을 제거할 수 있다.


3. 

8시간 이상 사용 금지! 쇼크는 위험하니까요.



이번 주기에 꽤나 만족스럽게 사용한 탐폰이었다. 부피도 그렇게 크지 않아서 틴케이스에 담아가지고 다닐 수 있을듯!

궁금한 점이 있거나, 다른 제품을 추천해주실 의향이 있으시다면 댓글 부탁드립니다! 멀지 않은 미래에 생리컵 편으로 돌아올게요 :D





그릿의 최신 글

더 많은 타래 만나기

보장 중에 보장, 내 자리 보장!

이운

#방송 #여성
나는 땡땡이다. 아마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을 듣는 사람들이라면 내가 무슨 말을 하는 건지 바로 알아챌 수 있을 것이다. 이 팟캐스트는 쓰잘데기 없는 고민에 시간을 올인하고 있는 5천만 결정장애 국민들을 위한 해결 상담소로,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하여 해결해 준다는 취지하에 만들어진 방송이다. 그리고 ‘땡땡이’는 이 취지에 맞게, 사연자의 익명을 보장하기 위해 사용하다 만들어진 애칭이다. 비밀보장 73회에서..

4. Mit Partnerin

여성 파트너와 함께

맥주-

#여성서사 #퀴어
여성 파트너와 함께 이성애 규범과 그 역할에 익숙해진 내가, 동성애를 하기 위한 일련의 역할들과 그 수행에 익숙해지기까지는 조금 시간이 걸렸다. 대부분의 시간에 나는 실용적- 불필요한 장식이 없고 기능에 충실한-인 옷을 입고 있기 때문에, 여가로 쓸 수 있는 시간에는 사회에서 ‘여성적’ 이라고 해석하는 복장을 하고 있기를 좋아한다. 하늘하늘하고, 레이스나 프릴이 달려 있고, 패턴이 화려한 옷들. 재미있는 것은 패턴..

13. 대화하는 검도..?

상대의 반응을 보며 움직이라는 말

이소리소

#검도 #운동
스스로를 돌이켜보기에, 다수의 취향을 좋아하는 데 소질이 없다. 사람들이 아이돌이나 예능 얘기를 꺼내기 시작하면 체온이 2~3도는 뚝뚝 떨어지는 것 같다. 대화에 섞일 적당한 말이 뭐 있지? 가만히 있어도 괜찮을까? 뭐라도 이야깃거리를 던져보지만 진심이 없어서인지 어정쩡한 말만 튀어나온다. 결국 혼자 속으로 “난 만화가 더 좋아.."라며 돌아서는 식이다. 맛집에도 크게 관심이 없고, 어째 운동 취향도 마이너한 듯하고.....

말 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4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장례
상속인 조회 서비스 조회 완료 후 한 달 정도는 은행과 보험 정리에만 매달렸다. 사실 지점이 많이 없는 곳은 5개월 여 뒤에 정리하기도 했다. 그 사이에는 자동차 등을 정리했고 건강보험공단, 연금공단, 주민센터 등을 방문했다. 상속인 조회 서비스에 나온 내역들을 한꺼번에 출력해 철 해 두고 정리될 때마다 표시해두고 어떻게 처리했는지(현금수령인지 계좌이체인지 등)를 간략하게 메모해두면 나중에 정리하기 편하다. 주민..

[제목없음] 일곱 번째

누군가를 만난다는건.

제목없음

#여성서사
누군가를 만난다는건 참으로 어렵다. 나같은 경우에는 끊임없이 되물어봤다. 그리고 의심했다. '저 사람은 만나도 괜찮은걸까?' '내가 착각하고 있는건 아닐까?' 처음에는 설레기도 하고 잘 맞는 사람이라고 생각이 든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안한 마음은 사라지지 않는다. 과연 내가 누군가를 만나도 괜찮은걸까? 순간의 감정으로 선택한 것은 아닐까? 꼬리에 꼬리를 물다가 결국에는 좋으니까로 결론이 난다. 좋은걸 어떡하나? 만나야..

병원이 다녀왔다

..

낙타

정신병원과 한의원에 다녀왔다 이번엔 둘다 끝까지 치료하고 싶다.....
더 보기

타래를 시작하세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오직 여성을 위한 글쓰기 플랫폼

타래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