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악몽을 꿨다

핀치 타래

오늘도 악몽을 꿨다

수능 준비를 하는..

예림재수


오늘도 악몽을 꿨다...  친구의 권유에 따라 풍수지리적으로 거울을 벽으로 돌리고 침대 맡의 귀여운 봉제인형들을 치우고, 자기 전에도 운동하고 스트레칭하며 드디어 악몽의 굴레에서 벗어난지  며칠만에!!  또 악몽을 꿨다.

그리고 이번 악몽은 수능을 다시 준비하는 악몽이었다..  이 시점에? 굳이?  수능보단 취업이 더 가까운 나이에? 저번엔 그냥 재수생 시절로 돌아가는 악몽이었는데 꿈도 발전을 하는 건가.. 이런 식으로 정교해질 필요는 없잖아요 저기요 #불쾌한골짜기

현실에서 마주치기 전에 미리 고통에 익숙해지는 연습을 하게 해주는 게 악몽의 기능이라고 트위터에서 봤는데.. 허튼 후회 하지 말고 현실에 만족하라는 무의식의 경고인가?  깨고 나서 현실에 안도하고 만족하긴 했다 기분이 안 좋아서 기분전환을 위해 다시 자긴 했지만 ㅎㅎ

언제쯤 수능과 관련된 악몽을 안 꿀 수 있을까... 재**하는 꿈 꾸는 **같아서 싫단말이야아아앙.. 머 이게 일종의 ptsd라는 증거긴 하겠구나

그리고 정신적으로 고등학교를 졸업하지 못한  미성숙한 인간같이 도 악몽을 꿨다... 친구의 권유에 따라 풍수지리적으로 거울을 벽으로 돌리고 침대 맡의 귀여운 봉제인형들을 치우고, 자기 전에도 운동하고 스트레칭하며 드디어 악몽의 굴레에서 벗어난지 며칠만에!! 또 악몽을 꿨다.

그리고 이번 악몽은 수능을 다시 준비하는 악몽이었다.. 이 시점에? 굳이? 수능보단 취업이 더 가까운 나이에? 저번엔 그냥 재수생 시절로 돌아가는 악몽이었는데 꿈도 발전을 하는 건가.. 이런 식으로 정교해질 필요는 없잖아요 저기요 #불쾌한골짜기

현실에서 마주치기 전에 미리 고통에 익숙해지는 연습을 하게 해주는 게 악몽의 기능이라고 트위터에서 봤는데.. (원본 트윗을 못 찾겠다)허튼 후회 하지 말고 현실에 만족하라는 무의식의 경고인가? 깨고 나서 현실에 안도하고 만족하긴 했다 기분이 안 좋아서 기분전환을 위해 다시 자긴 했지만 ㅎㅎ

언제쯤 수능과 관련된 악몽을 안 꿀 수 있을까... 재**하는 꿈 꾸는 **같아서 싫단말이야아아앙.. 머 이게 일종의 ptsd라는 증거긴 하겠구나

그리고 정신적으로 고등학교를 졸업하지 못한 미성숙한 인간같이 느껴 져서 싫음.... 아예 아닌 건 아니지만 나아졌고 성숙해지려고 노력하고 있는뎁쇼? 이렇게 악몽까지 꾸게 할 일이야??? 하..

 

긍정충(충실할 충) 교훈충으로서  결론: 잠은 푹 자야하고 현실은 소중하며 나의 최초의 선택을 존중하고 도망칠 줄 알자 괜히 남이랑 비교하지도 말고 기죽지도 말자!!  내가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는 건지 그냥 귀찮아서 와라락 합리화해버리는 건지 구분할 줄은 알자!!



예림재수의 최신 글

더 많은 타래 만나기

말하지도 적지도 못한 순간들 -13

환자가 떠난 후 남은 딸이 할 일

beforeLafter

#죽음 #상속
장례도 끝났고 삼오제(삼우제)도 끝났다. 49재의 첫 칠일 오전, 나는 일하던 도중 이제 식을 시작한다는 가족의 연락을 받고 창가로 나와 하늘을 보며 기도했다. 부디 엄마의 영혼이 존재해서 젊고 건강할 때의 편안함을 만끽하며 여기저기 가고 싶은 곳을 실컷 다니고 있거나, 혹은 그 생명의 끝을 끝으로 영원히 안식에 들어가 모든 것을 잊었기를. 삼오제까지 끝나면 문상 와 준 분들께 문자나 전화로 감사 인사를 해도 좋..

오늘도 결국 살아냈다 1

매일매일 사라지고 싶은 사람의 기록

차오름

#심리 #우울
하필 이 시기에 고3으로 태어난 나는 , 우울증과 공황발작으로 많이 불안해진 나는, 대견하게도 오늘 하루도 잘 버텨냈다. 우울증과 공황발작이 시작된 건 중3. 하지만 부모는 어떤 말을 해도 정신과는 데려가주지 않는다. 이것이 내가 20살이 되고 알바를 하면 첫 번째로 갈 장소를 정신과로 정한 이유이다. 부디 그때가 되면 우울증이 사라지지 않을까라는 말도 안 되는 기대를 가지면서. 부모는 우울증은 내가 의지를 가지고 긍정적으로..

세 사람

세 사람

이운

#치매 #여성서사
1 요즘 들어 건망증이 심해졌습니다. 안경을 쓰고서 안경을 찾고 지갑은 어느 가방에 둔 건지 매번 모든 가방을 뒤져봐야 합니다. 친구들은 우리 나이 대라면 보통 일어나는 일이라며 걱정 말라하지만 언젠가 나에게 소중한 사람들이 생겼을 때 그들까지도 잊게 되면 어떡하지 라는 생각이 들곤 합니다. 하루는 수영을 다녀오는데 그날따라 비도 오고 몸도 따라주질 않아서 바지가 젖을 것은 생각도 안하고 무작정 길가에 털썩 주저앉..

주접

플레잉 카드

헤테트

#플레잉카드 #트럼프카드
버드 트럼프Bird Trump 원고를 하고 있는데 택배가 왔다. 까마득한 언젠가 텀블벅에서 후원한 플레잉 카드 (=트럼프 카드) ! 원래 쟉고 소듕한 조류를 별로 안 좋아하는데 (맹금류를 제외한 새를 무서워하는 편) 이건 보자마자 이성을 잃고 냅다 후원해버렸다. 그 뒤로 잊고 살았는데 오늘 도착. 실물로 보니 과거의 나를 매우 칭찬해주고 싶다. 아름답지 않은 구석이 없어, 세상에. 하다못해 쓸데없이 많이 들어있는 조..

보장 중에 보장, 내 자리 보장!

이운

#방송 #여성
나는 땡땡이다. 아마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을 듣는 사람들이라면 내가 무슨 말을 하는 건지 바로 알아챌 수 있을 것이다. 이 팟캐스트는 쓰잘데기 없는 고민에 시간을 올인하고 있는 5천만 결정장애 국민들을 위한 해결 상담소로,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하여 해결해 준다는 취지하에 만들어진 방송이다. 그리고 ‘땡땡이’는 이 취지에 맞게, 사연자의 익명을 보장하기 위해 사용하다 만들어진 애칭이다. 비밀보장 73회에서..

13. 대화하는 검도..?

상대의 반응을 보며 움직이라는 말

이소리소

#검도 #운동
스스로를 돌이켜보기에, 다수의 취향을 좋아하는 데 소질이 없다. 사람들이 아이돌이나 예능 얘기를 꺼내기 시작하면 체온이 2~3도는 뚝뚝 떨어지는 것 같다. 대화에 섞일 적당한 말이 뭐 있지? 가만히 있어도 괜찮을까? 뭐라도 이야깃거리를 던져보지만 진심이 없어서인지 어정쩡한 말만 튀어나온다. 결국 혼자 속으로 “난 만화가 더 좋아.."라며 돌아서는 식이다. 맛집에도 크게 관심이 없고, 어째 운동 취향도 마이너한 듯하고.....
더 보기

타래를 시작하세요

여자가 쓴다. 오직 여자만 쓴다. 오직 여성을 위한 글쓰기 플랫폼

타래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