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실

미학연구자이자, 현대미술과 시각문화에 대한 글을 쓴다. 게으르게 공부하고, 가끔 돈안되고재미있는 일을 도모한다.
서포트

ARTICLES

다른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