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ATOR

[웹진 쪽] 위단비

평범한 직장 생활을 하다가 인체 모델 일로 전업하며 돌연 야생의 삶에 뛰어들었다. 연재물 ‘암삵의 삶’을 통해 하나의 기준으로 구분될 수 없는 개인의 삶을 다각도로 기록하고 있다.
서포트

핀치클럽이 되세요

핀치클럽 월 9,900원 - 더 나은 여성의 삶을 위한 여성들의 콘텐츠가 무제한!

핀치클럽 시작하기오늘 하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