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공을 활용해 성차별을 반박해보자 2. 경제학

LIFE

전공을 활용해 성차별을 반박해보자 2. 경제학

일러스트레이션: 이민
편집자의 말 : 인정하자. 현대 한국 사회에 태어난 우리는 성차별이 없는 세상에 살아 본 적이 없다. 성차별은 마치 미세먼지, 방사능, 연교차처럼 현대 한국 사회의 여성들이 살아야 할 환경 조건으로 굳세게 자리 잡고 있다. 그런 성차별을 강화하고 정당화하는 잘못된 상식도 일상 곳곳에서 만날 수 있다. 핀치에서는 각계각층의 전문가들을 모셔 전공을 활용해 성차별의 ‘근거’가 되어 주는 거짓말을 폭로하고자 한다. 두 번째 순서로 충남대학교 윤자영 경제학 교수가 아직도 여성이 과도하게 부담하고 있는 가사노동의 가치 산정을 파헤친다.







가사노동의 가치는 제대로 산정되고 있을까? 여성주의 경제학자들은 GDP(국민총생산)가 한 국가의 국민 복지 수준과 삶의 질을 측정하는 지표로 썩 좋은 지표는 아니라고 지적한다. GDP 지표는 보육교사가 아이를 돌보면 생산적인 활동이지만, 엄마가 아이를 직접 돌보는 일은 생산적이 아니라고 간주하기 때문이다. UN은 이러한 GDP의 한계를 보완하기 위하여 가계생산 위성계정, 즉 무급 가사노동의 가치를 산정할 것을 권고해 왔다. 우리나라 통계청도 최근 가계 생산 위성 계정을 작성했고 2014년 가사노동가치가 GDP 대비 24.3%이고, 남성과 여성은...

2018.11.16 14:30 발행

CREATOR

이 콘텐츠는 유료 콘텐츠입니다.
콘텐츠를 끝까지 보려면

아니면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열람할 수 있습니다

더 나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핀치클럽 한정 정기 굿즈는 물론,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등 핀치의 행사에
우선 초대 혜택이 제공됩니다.

이 시리즈의 첫 콘텐츠 무료로 보기

전공을 활용해 성차별을 반박해 보자 1. 사회심리학

여자가 수학도 못하고 운전도 못한다고요? 전혀 그렇지 않다니까.

지뇽뇽

이 시리즈의 다른 콘텐츠

성차별에 관한 다른 콘텐츠

여성의 노동에 관한 다른 콘텐츠

You may also like

콘텐츠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