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DY

Draw Your Pussy

남성들이 '똘똘이'나 '존슨' 등으로 자신의 성기를 친근하고 거리낌없이 부르는 것에 비해, 여성들은 자신의 보지와 친해질 기회가 많지 않다. 다른 사람의 것을 볼 기회도 적다. 그래서 자기 보지의 생김새에 대해서도 자신감을 갖지 못하고 혼자 전전긍긍하기 일쑤다.

여성들이 자기 보지를 그려 보고 처음 자신의 보지를 봤을 때를 돌아보았다. 정면으로 본 자신의 보지는 상상하던 것과 많이 달랐을까?

오리너구리(21) Q. 그림을 그리기 이전에 자신의 보지를 정면에서 본 적 있나?

없다. 이거 그리려고 처음 거울을 대 봤다. 그전에...

2016.10.14 10:34 발행

CREATOR

이 기사는 유료 기사입니다.
기사를 끝까지 보려면

핀 충전하고 바로 보기

또는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열람할 수 있습니다

더 나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핀치클럽 한정 정기 굿즈는 물론,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등 핀치의 행사에
우선 초대 혜택이 제공됩니다.

이 크리에이터의 무료 기사

보지에 관한 다른 기사

You may also like

기사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