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노인을 위한 종로는 없다 : 노동하는 여성 노인

보이지 않는다고 없는 것은 아니다 우리의 취재에서 보이지 않았던 존재들이 있다. 공원과 광장에서 하루를 보낼 수 없고, 외식을 할 수 없으며 즐거운 여가 생활이 멀게 느껴지는 존재들. 이 순간에도 여전히 노동하고 있는, 여성 노인 이다.

세계적인 유산이 된 종묘공원 에서 언제부턴가 노인들의 성매매가 기승을 부리기 시작했습니다. 남성 노인에게 박카스를 건네며 접근해 성매매를 일삼는 여성을 지칭하는 일명 '박카스 할머니'까지 등장했는데요. (중략) 해외에서까지 '박카스 할머니'가 악명을 떨치고, 유네스코 문화유산이 취소될 수도 있다는 우려가 커지자, 경찰이 노인 성매매에 대한 대대적인 단속에 들어갔습니다...

2016.12.16 11:55 발행

CREATOR

이 기사는 유료 기사입니다.
기사를 끝까지 보려면

또는

Pinch Club에 함께하기

핀치의 모든 기사를 자유롭게 읽고,
스크랩할 수 있습니다

여성의 소식을 전하는 멤버 한정 메일링 서비스와
여성의 콘텐츠를 전하는 핀치굿즈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세미나, 파티 등
핀치가 주최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에
우선적으로 참여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 시리즈의 첫 기사 무료로 보기

노인을 위한 종로는 없다 : 인트로

그늘이 사라지고, 의자도 사라졌다. 그들은 어디로 가는가?

어니언스

이 시리즈의 다른 기사

You may also like

기사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