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서바이벌 게임: 수신 거부

알려주고 말았다 지난 회에서 이야기한 바, 나는 지난 여름 집 앞으로 찾아온 어머니에게 내 소중한 전화번호를 알려주고 말았다. 왜 그래야만 했던가 손톱을 깨물고 입술을 깨물며 후회하지만 이미 늦었다. 부모와의 절연을 시도한지 2년만에 전화번호를 트고 말아버리게 된 것이다. 내 번호를 받아가며 어머니는 본인이 많이 변했다고, 정말 예전과는 달라졌다고, 절대로 예전처럼 너를 괴롭히지 않을 거라고 호언장담을 했다. 이 글을 읽는 여러분은 이미 앞 문장 1/2 지점에서 자연스럽게 짐작하셨겠지만, 사람은 안 변한다.

어머니는 예전과 다름없이 아무 시간에나 전화를 걸었다. 내가 전화를 받지 못하면 원망하는 메세지를 보...

2017.03.14 17:04 발행

CREATOR

이 기사는 유료 기사입니다.
기사를 끝까지 보려면

또는

핀치클럽 구독하세요

핀치의 모든 기사를 자유롭게 읽고,
스크랩할 수 있습니다

더 많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세미나, 파티 등
핀치가 주최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에
우선적으로 참여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 시리즈의 첫 기사 무료로 보기

서바이벌 게임: 내가 탈-가족 할 수 있었던 이유

가정폭력의 생존자가 남기는 현실적인 비극의 기록

진영

이 시리즈의 다른 기사

    내가 탈-가족 할 수 있었던 이유
    FREE
    길모어 걸스
    FREE
    누구에게 얼마나 이야기할 것인가
    핀치클럽
    왜곡된 기억
    핀치클럽
    메타 인지
    핀치클럽
    서바이벌 게임 : 대화
    핀치클럽
    2014년 6월
    핀치클럽
    플래시백
    핀치클럽
    수신 거부
    핀치클럽
    삶의 여러 가지 모습
    핀치클럽
    부재중 전화
    핀치클럽
    선생님 (1)
    핀치클럽
    선생님 (2)
    핀치클럽
    서바이벌 게임 : 독립
    핀치클럽
    복잡한 가정사
    핀치클럽
    비정상 가정
    핀치클럽
    내 삶의 질을 높여준 책
    핀치클럽
    아무 약이나 먹지 마세요
    핀치클럽
    시지프스의 바위
    핀치클럽
    귀인 이론
    핀치클럽

이 크리에이터의 무료 기사

You may also like

기사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