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우리의 수많은 싸움을 돌아보며

일러스트레이터: 솜솜

안녕? 우리는 싸우다가 만났지. 세미나에서 집회에서 혹은 SNS에서, 나름대로의 방법으로 기업과 국가와 때로는 가부장제와 이성애주의와 싸웠어. 그리고 우리는 더 잘 싸우기 위해서 또 싸웠지. 우리의 전략은 이래야 한다고, 우선순위는 이런 거라고, 업무 분담은 어때야 한다고 싸웠어. 어제까지 우리는 세상에 둘도 없는 친구이자 같은 뜻을 가진 동지라고 느꼈다가도, 오늘은 또 태어나서 이토록 말이 안 통하는 사람은 처음 봤다고 외쳤어. 때로는 호모포비아보다 네가 더 미웠어. 그 사람들에겐 애초부터 아무것도 기대하지 않잖아. 그런데 너는 나와 같은 목표를 바라보며 함께 성장하고 있었잖아. 우리는 비슷한 가치를 추구하...

2017.08.31 16:31 발행

CREATOR

이 기사는 유료 기사입니다.
기사를 끝까지 보려면

또는

Pinch Club에 함께하기

핀치의 모든 기사를 자유롭게 읽고,
스크랩할 수 있습니다

여성의 소식을 전하는 멤버 한정 메일링 서비스와
여성의 콘텐츠를 전하는 핀치굿즈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세미나, 파티 등
핀치가 주최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에
우선적으로 참여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 크리에이터의 무료 기사

You may also like

기사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