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비혼하기 좋은 날 3. 돈. 좌표파악, 아니 주제파악.

일러스트레이션: 이민

최근 가장 인상적인 제목의 책은 바로 <혼자 사는데 돈이라도 있어야지>다. 책 제목을 보는데 갑자기 커진 눈에 벌어진 입을 다물지 못한 만화 속 여성 캐릭터가 되어 외쳐야 할 것만 같았다. “이건 사야 해!” 따뜻함이 흘러 넘치는 위로의 말들이나, 자신을 먼저 돌보라는 독려에는 늘 시큰둥했던 내가 유일하게 반응한 제목이다. 그렇다. 혼자 산다면, 다른 무엇보다 돈이, 있어야 한다.

프로돈돈러 처음 SNS 프로필에 ‘프로돈돈러’라고 써놓았던 때만 해도 반쯤은 장난이었다. 서울에 붙어있으나 개발이 제한되어있어 모든 것이 애매하고 동네의 가난한 가정에서 자라 사는 내내 돈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어왔음에도...

2018.06.22 13:01 발행

CREATOR

이 기사는 유료 기사입니다.
기사를 끝까지 보려면

또는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기사를 자유롭게 읽고,
스크랩할 수 있습니다

더 많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세미나, 파티 등
핀치가 주최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에
우선적으로 참여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 시리즈의 첫 기사 무료로 보기

비혼하기 좋은 날 프롤로그. 30대, 여성, 비혼, 소속 없음

30대, 여성, 비혼, 소속 없음

윤이나

이 시리즈의 다른 기사

이 크리에이터의 기사

독립에 관한 다른 기사

결혼과 비혼에 관한 다른 기사

You may also like

기사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