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

여성의 눈으로 세계를 보자 2. 먼지의 딸들

일러스트레이션: 이민
서울에서 무려 20년 간 여성 영화만 줄창 보는 축제가 꾸준히 열렸다. 멋진 일이다. "여성의 눈으로 세계를 보자"는 캐치프레이즈로 열린 제20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에서 상영된 작품들을 소개한다. 페미니즘 고전 영화부터 세상을 바꾼 여성들의 이야기, 여성 영화인들의 작품 세계에 이르기까지 여성들을 위한 선물 같은 영화들이다. 영화의 내용이 일부 포함되어 있다.



<먼지의 딸들(Daughters of Dust, 1991)>

줄리 대쉬 감독

픽션



시간은 지금, 이라고 말하는 순간 과거가 된다. 지금을 담은 과거의 시간을 ‘기억’에 담아 차곡차곡 쌓았다가 필요한 때 사용하기도 하고, 혹은 불현듯 여름밤의 별처럼 우루루 쏟아지기도...

2018.06.11 14:27 발행

CREATOR

이 기사는 유료 기사입니다.
기사를 끝까지 보려면

또는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기사를 자유롭게 읽고,
스크랩할 수 있습니다

더 많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세미나, 파티 등
핀치가 주최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에
우선적으로 참여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 시리즈의 첫 기사 무료로 보기

여성의 눈으로 세계를 보자 1. 아니타 힐

한 여성이 진실을 말할 때 그 말은 필연적으로 합창이 된다.

느티

이 시리즈의 다른 기사

이 크리에이터의 기사

여성 주인공에 관한 다른 기사

영화에 관한 다른 기사

You may also like

기사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