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

브로드웨이를 이끄는 여성 캐릭터들 12. 벨

일러스트레이션: 솜솜

뮤지컬 <미녀와 야수(Beauty and the Beast)>

초연 Palace Theatre (1994 - 2007)
대본 Linda Woolverton
작곡 Alan Menken
가사 Howard Ashman, Tim Rice
무대 디자인 Stan Meyer
의상 디자인 Ann Hould-Ward
Tony Awards 수상 경력 1996년 의상 디자인상 수상





벨(Belle). 프랑스어로 아름답다는 뜻의 형용사. 동시에 뮤지컬 <미녀와 야수>의 주인공 이름이다. 벨은 2017년 리메이크 버전 디즈니 영화에서 자기 입으로 "난 공주가 아니야"를 외치지만, 소용없다. 벨은 전형적인 디즈니 공주다. 어차피 이야기 끝에는 왕자의 아내가 되어 왕궁을 차지하니까.

미녀와 야수 이야기는 프랑스의 오랜 전설이다....

2018.06.13 16:15 발행

CREATOR

이 기사는 유료 기사입니다.
기사를 끝까지 보려면

또는

핀치클럽에 가입하세요

핀치의 모든 기사를 자유롭게 읽고,
스크랩할 수 있습니다

더 많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세미나, 파티 등
핀치가 주최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에
우선적으로 참여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 시리즈의 첫 기사 무료로 보기

브로드웨이를 이끄는 여성 캐릭터들 1.

뮤지컬 속 여성들이 변하고 있다. 관객들의 힘으로.

이응

이 시리즈의 다른 기사

    브로드웨이를 이끄는 여성 캐릭터들 :
    FREE
    글린다와 엘파바
    핀치클럽
    브로드웨이를 이끄는 여성 캐릭터들 : 셀리
    핀치클럽
    러벳 부인
    핀치클럽
    일라이자 둘리틀
    핀치클럽
    마마 로즈
    핀치클럽
    다이아나
    FREE
    브로드웨이를 이끄는 여성 캐릭터들 : 록시
    핀치클럽
    브로드웨이를 이끄는 여성 캐릭터들 : 벨마
    핀치클럽
    앨리슨 벡델
    핀치클럽
    크리스틴 다에
    핀치클럽
    브로드웨이를 이끄는 여성 캐릭터들 : 벨
    핀치클럽

이 크리에이터의 무료 기사

여성 주인공에 관한 다른 기사

You may also like

기사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