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

딜루트의 '어떤 게임이냐 하면' 3. 동물의 숲: 포켓 캠프

일러스트레이션: 솜솜

어떤 게임이냐 하면 주인공은 동물 친구들과 함께 캠핑을 즐긴다. 캠프장 관리인인 주인공은 캠핑장을 자신의 취향에 맞게 꾸미고 이웃 동물들을 불러야 한다. 이곳은 현실 세계와 마찬가지로 시간이 흐르고 동물 친구들은 시간이 지나면 캠핑장을 떠났다가도 다시 방문한다. 그런 동물 친구들을 초대하여 눈을 함께 구경하며 수다를 떨고, 낙엽을 밟을 수도 있다. 캠프장에서 함께 쉬고 있는 동물들과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며 물고기를 구워 먹거나 수다를 떨다 보면 어느새 밤이 된다.

이곳에서는 다툼이나 비난, 경쟁같은 것은 없다. 단지 느긋하게 시간이 흘러갈 뿐이다.

처음 닌텐도에서 모바일용 <...

2018.01.18 16:31 발행

CREATOR

이 기사는 유료 기사입니다.
기사를 끝까지 보려면

또는

핀치클럽 구독하세요

핀치의 모든 기사를 자유롭게 읽고,
스크랩할 수 있습니다

더 많은 여성의 삶,
더 많은 여성의 이야기,
더 많은 여성 작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습니다

크리에이터와의 대화, 세미나, 파티 등
핀치가 주최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에
우선적으로 참여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 시리즈의 첫 기사 무료로 보기

딜루트의 '어떤 게임이냐 하면' 1. Peace, Death!

죽음 앞에서도 웃음거리가 되는 여성, 우리가 꼭 봐야 해?

딜루트

이 시리즈의 다른 기사

이 크리에이터의 무료 기사

You may also like

기사 더 보기 +